상단여백
기사 (전체 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재경의 언론의 길 ① 에드워드 머로우: 미국방송저널리즘의 아버지 [229]
‘언론의 길’은 김성우 선생의 책, ‘신문의 길’에서 빌려온 이름이다. 평생을 신문 기자로 살았던 기억을 담은 이 책을 읽으며 기자직의...
이재경 이화여대 커뮤니케이션미디어학부 교수  |  2018-05-21 00:19
라인
홍쌤의 음악 이야기 ② 한국가곡 녹음을 파리에서? [79]
15년 가까이 잊지 못하는 일화가 하나 있다. SBS 보도국에서 문화부장으로 일할 때다. 한국의 대표 소프라노 중 한 분인 홍혜경 선생...
홍성욱 (SBS문화재단 사무처장)  |  2018-05-21 00:18
라인
홍쌤의 음악 이야기 ① 이어폰으로 듣는 음악과 카라멜 마키아토 [408]
다음 음악 3곡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한 곡은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교향시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다른 한 곡은 헤비메탈그룹...
홍성욱 (SBS문화재단 사무처장)  |  2018-05-09 00:15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11-1 이화여자대학교  |  대표전화 : 02-3277-2267  |  팩스 : 02-3277-2908
발행인·편집인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경
Copyright © 2013~2018 스토리오브서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