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9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㉔ 일본 개화(開化)로 이어진 조선 도공의 문화 변용 [586]
일본에선 임진왜란을 ‘도자기 전쟁’으로 여긴다고 전편에 소개했다. 그렇다면 조선 도공은 어떻게 외부인 차별을 극복하며 일본에서 사회적 ...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1-02-21 19:25
라인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㉓ 임진왜란은 일본에선 도자기 전쟁이었다 [950]
“일본열도가 성립되자 배에 의한 왕래가 시작되고 조선반도나 중국대륙의 사람들은 새로운 기술과 지식을 전했다. 그 가운데서도 야요이(&#...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1-02-07 19:11
라인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㉒ 임진왜란 도발의 진원지 나고야 성터 [1030]
‘태합이 노려본 바다의 안개로구나 (太閤が 睨みし海の 霞かな)’서애 류성룡 연구팀이 팬데믹 직전인 2019년 11월에 사가...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1-01-24 20:29
라인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㉑ 일본은 어떤 나라일까 [1105]
일본을 제대로 소개할 수 있을까. 일본 여행기를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까. 스페인 여행기를 탈고하면서 지난 한 달간 자문했던 고민이다....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1-01-17 18:36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30) 사례분석 ⑩ 한일 관계 [1569]
① 한국과 일본의 관계는 고르디우스의 매듭과 같다. ② 난해하고 복잡해 풀기 어렵다. ③ 위안부 합의와 강제징용 배상 판결 등으로 매듭은 계속 꼬이고 있다. ④ 한국인의 일본 여행 선호와 일본 내 한류 열풍으로 관계...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27 21:54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9) 사례분석 ⑨ 동남권 신공항 [598]
① 더불어민주당의 표심 ‘어장관리’가 또 시작됐다. ② 어장관리란 어장 속 물고기를 관리하듯이 사람들도 적절히 관리해 자신의 편으로 둔다는 의미의 신조어다. ③ 지금 동남권 신공항 논란이 바로 그 꼴이다. ④ 오거돈...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27 21:53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8) 사례분석 ⑧ 검찰개혁 [580]
① “옷이 흔들립니다. 흔드는 건 어딥니까?” ② 2019년 5월. 문무일 검찰총장은 말했었다. ③ 정치권력에 흔들리는 검찰을 인정했다. ④ 특수수사는 검찰권한을 유지하는 핵심이었다. ⑤ 고위급 수사권으로 정권에 유...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27 21:51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7) 사례분석 ⑦ 포털 [497]
논제=포털이 뉴스를 전하는 중요한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 포털의 저널리즘적 책임은 어느 정도로 부과돼야 하는가?저널리즘적 책임이 무엇인지가 핵심이다. 저널리즘의 규범 또는 저널리즘의 원칙을 중심으로 사례와 함께 ...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20 19:04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6) 사례분석 ⑥ AI와 기자 [402]
논제는 ‘AI 시대 기자의 역할’이다. 지원자는 ‘AI 기자는 심장이 없다’는 제목을 붙이고 글을 전개했다.심장은 사물의 중심이나 사람의 마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이다. 출제자가 제시한 논제, 지원자가 만든 제목을...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20 19:02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5) 사례분석 ⑤ 신문기자 [445]
기자 지망생에게 쉬우면서도 어려운 주제가 언론과 기자다. 기자 지망생이 입사를 준비하면서 언론과 기자에 대해 공부를 하니까 쓰기 쉬울지 모르지만, 현직 언론인보다 많이 알기가 어려우니까 쓰기 어렵다.이번 논제는 ‘다...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13 19:35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4) 사례분석 ④ 신뢰 사회 [296]
논제=2016년 OECD 조사 결과 한국의 사회 신뢰도는 26%였다. 우리 사회가 ‘저신뢰사회’가 된 원인은 무엇이고,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필요한 것은 무엇일지 서술하라.한국을 저신뢰사회로 규정하고 원인과 대책을 ...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13 19:32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3) 사례분석 ③ 보궐선거 [283]
논제는 ‘민주당은 보궐선거에 참여해야 할까’이다. 결론은 둘 중 하나. 참여해야 한다! 참여하지 말아야 한다!이런 유형의 논제일수록 결론보다는 과정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언론사의 정치적 성향을 고려하여 지원자 대부...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13 19:30
라인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⑳ 지중해 연안의 피에타 [927]
피에타(Fieta). 십자가에 못 박혀 죽은 후 땅으로 끌어 내려진 예수를 어머니 마리아가 무릎 위에 눕혀놓고 내려다보는 모습을 형상화...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0-12-06 20:21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2) 사례분석 ② 코로나 [528]
논제가 ‘포스트 코로나’인데 ‘각자도생의 종말’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전개했다. 코로나가 확산하는 가운데 각자도생하면 결과가 좋지 않음을 강조하는 내용으로 추정된다.종말은 ‘계속되어 온 일이나 현상의 마지막’을 뜻한다...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2-06 20:15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1) 사례분석 ① 낙태죄 [689]
논술의 가장 일반적인 형태는 사안의 찬성 또는 반대의견을 묻는 방식이다. 수험생은 둘 중에서 하나를 골라야 한다.이런 논제에서는 결론만으로 다른 글과 차별화하기가 쉽지 않다. 찬성 아니면 반대가 아니라 과정을 차별화...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1-22 20:02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20) 학습과 시도 [560]
소방관이 숨졌다. 정년퇴임을 한 달 앞둔 시점에서 화재현장에 출동했다가 순직했다. 2006년 11월 14일이었다.국내 언론은 서병길 소방장의 사연을 보도했다. 여권을 생전 처음 만들었지만 사용하지 못하고 세상을 떠났...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1-15 16:35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19) 판결과 논리 [540]
김병익 전 문학과지성사 대표가 계간지 에 이라는 글을 썼다. 이완용 이야기로 시작하는 글을 읽고 최보식 조선일보 기자가 만났다. 김 전 대표는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김 전 대표는 이완용을 변호하거나 그런 듯이 비...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1-08 18:53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18) 교양과 품격 [561]
무엇이 좋은 기사일까. 학생 시절에는 약자를 대변하고 권력자를 비판하는 기사라고 생각했다. 기자가 되자 특종, 정확하고 공정한 기사, 사내외 반향을 부르는 기사라고 생각했다.언론사 퇴직 이후에는 다시 쓰고 싶은 기사...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11-01 21:52
라인
심재철 교수의 세계 여행기 ⑲ 스페인과 한국 마라토너 [1063]
스페인은 반도 국가이다. 지형과 문화 그리고 민족성이 한국과 비슷한 느낌마저 든다. 한국과 북한의 남녀 마라토너가 우연히도 스페인에서 ...
심재철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  |  2020-10-11 16:57
라인
송상근의 논술강화(論述講話) (17) 역사와 철학 [1044]
동아일보 오피니언팀에서 차장과 팀장으로 3년간 일했다. 사내외 칼럼을 담당하므로 언론에 글을 쓰는 전문가를 꼼꼼하게 봐야 했다. 퇴직 이후에는 기자 지망생의 글을 지도하려고 오피니언면을 계속 읽었다.이런 경험에서 내...
송상근 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이화여대 특임교수  |  2020-09-27 21:2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11-1 이화여자대학교  |  대표전화 : 02-3277-2267  |  팩스 : 02-3277-2908
발행인·편집인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경
Copyright © 2013~2021 스토리오브서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