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6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재난과 인간 <12> 무지하면 분노하지 말라 [141]
씨랜드 유가족 김순덕 씨는 한국에 왔을 때, 전남 진도의 팽목항을 찾았다. 미수습자 5명의 사진을 봤다며 말을 잇지 못했다. 그러면서 ...
이윤하 기자  |  2019-03-17 20:02
라인
재난과 인간 <11> 아들의 스무 번째 7살 [133]
김순덕. 1986년 아시안게임 필드하키 금메달리스트, 1988년 서울올림픽 필드하키 은메달리스트. 태극기에 자부심을 갖고 필드를 달렸다...
이윤하 기자  |  2019-03-17 20:01
라인
송상근의 교학상장(敎學相長) <5> 경험(經驗) [194]
좋은 질문은 좋은 답변으로, 좋은 답변은 좋은 경험으로 이어진다고 했다. 여기서 다시 질문한다. 좋은 경험은 무엇인가. 나는 학생의 세계를 넓히는 활동이라고 하고 싶다. 언론인 지망생에게는 입사시험을 넘어서 언론계 ...
송상근(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성균관대 초빙교수)  |  2019-03-17 20:00
라인
재난과 인간 <10> 봉사 [201]
세월호가 침몰했다. 2014년 4월 16일, 온 국민이 충격에 빠졌다. 이미례 씨(52)도 텔레비전을 통해 지켜봤다. 믿을 수 없는 장...
최은지 기자  |  2019-03-10 22:05
라인
재난과 인간 <9> 선택 [203]
이장덕 씨(60)는 경기 화성군청의 부녀복지계장이었다. 씨랜드 화재로 수사를 받다가 수첩을 공개했다. 건축물 및 시설의 인허가를 둘러싼...
최은지 기자  |  2019-03-10 22:04
라인
재난과 인간 <8> 얼룩 [168]
딸을 잃었다. 엄마는 죄의식에 시달린다. 맞벌이를 하느라 유치원에 가는 아이의 등을 떠밀고 모질게 대했던 스스로를 떠올리며 자책한다. ...
최은지 기자  |  2019-03-10 22:03
라인
재난과 인간 <7> 편지 [172]
소식을 처음 알린 곳은 군청과 경찰서가 아니었다. 아이들을 함께 보낸 막내처제의 전화를 받고 수련원에 불이 났다는 사실을 알았다. “도...
최은지 기자  |  2019-03-10 22:02
라인
재난과 인간 <6> 조율 [221]
이미례 씨(52)는 피아노를 조율하던 집에서 아이를 만났다. 대인기피증이 있다고 했다. 아무하고도 얘기를 하지 않고, 학교에서는 고개만...
최은지 기자  |  2019-03-10 22:01
라인
지식과 지혜 <50> 청소년 참정권 국회 토론회 [137]
주최=심상정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조승래 국회의원실‧전국민주시민교육네트워크‧학교시민교육전국네트워크&...
김주은 기자  |  2019-03-10 22:00
라인
재난과 인간 <5> 추모의 빛과 그늘 ③ 성수대교 [226]
위령(慰靈)은 죽은 사람의 영혼을 위로하는 의식이다. 성수대교는 1994년 10월 21일 붕괴했다. 해마다 이 날이면 유가족은 피해자의...
김채빈‧한예나 기자  |  2019-03-03 20:03
라인
재난과 인간 <4> 추모의 빛과 그늘 ② 씨랜드 [211]
육각형 탑의 윗부분이 보였다. 이제 다 왔다 싶었는데 철제문이 가로 막았다. 주변을 둘러봤지만 다른 길은 없었다. 벨을 누르자 직원이 ...
남수현 기자  |  2019-03-03 20:02
라인
재난과 인간 <3> 추모의 빛과 그늘 ① 세월호 [285]
팽목항 기억 공간 광주광역시 종합버스터미널에서 전남 진도군 공용터미널로 가는 첫 차가 출발했다. 2월 20일 오전 5시 50분. 버스는...
강재구·박진희 기자  |  2019-03-03 20:01
라인
송상근의 교학상장(敎學相長) <4> 질문(質問) [309]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하노이 정상회담이 끝났다. 김 위원장이 외신기자 질문에 처음으로 대답했다는 사실이 흥미롭다. 워싱턴포스트(WP)의 데이비드 나카무라 기자가 당사자였다. 그는 WP...
송상근(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성균관대 초빙교수)  |  2019-03-03 20:00
라인
재난과 인간 <2> 기억하고 기록하겠습니다 [388]
세상이 다 잊어도...엄마는 잊지 않으마. 성수대교 위령비를 떠나려는데 플래카드가 발걸음을 멈추게 했다. 프런티어저널리즘스쿨(FJS)의...
특별취재팀  |  2019-02-24 22:50
라인
로봇기자, 창의적 저널리즘을 촉구하다 [310]
로봇기자의 영역이 확장되는 중이다. 미국의 AP통신이나 월스트리트저널에서 로봇기자는 경제, 날씨, 스포츠뿐 아니라 정치기사까지 생산한다...
김주은 기자  |  2019-02-24 22:31
라인
지식과 지혜 <49> 한반도평화포럼 월례토론회 [212]
주최=한반도평화포럼주제=2차 북미 정상회담, 그 이후일시=2019년 2월 21일(목) 오후 7시~9시장소=서울시 NPO지원센터 1층 품...
손효정·한지은 기자  |  2019-02-24 22:30
라인
재난과 인간 <1> 우리는 잊지 않는다 [514]
동아일보에 1990년 입사했다. 편집부를 거치면서 취재기자 생활은 1994년 1월, 사회부에서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내가 썼던 기사를 ...
송상근(스토리오브서울 편집장·성균관대 초빙교수)  |  2019-02-17 22:02
라인
사라지는 직업 <4> 대장간 [437]
서울지하철 1호선 회기역 1번 출구에서 10분 정도 걸어가 동광대장간에 도착했다. 동대문구 전농 1동. 입구에 쌓인 공구를 보는데 대장...
이승현 기자  |  2019-02-17 22:01
라인
지식과 지혜 <48>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컨퍼런스 [253]
주최=국가평생교육진흥원주제=성숙사회의 길, 전환기 한국의 혁신과 포용일시=2019년 2월 14일(목) 오후 2시장소=대한상공회의소 국제...
이주미 기자  |  2019-02-17 22:00
라인
이재경의 언론의 길 <8> 워싱턴포스트 저널리즘을 빛내는 지도자의 철학 [453]
“We are not at war, we are at work.” 마틴 배런 (Martin Baron)의 말...
이재경 이화여대 커뮤니케이션·미디어학부 교수  |  2019-02-10 19:2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11-1 이화여자대학교  |  대표전화 : 02-3277-2267  |  팩스 : 02-3277-2908
발행인·편집인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경
Copyright © 2013~2019 스토리오브서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