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감시사회
오현진 PD | 승인 2020.10.11 17:05

CCTV 감시가 불법이라는 인권관리위원회의 공식 입장에도 CCTV와 관련된 노사갈등이 끊이지 않는다. 이러한 문제의 해결점은 무엇일까? 사장님과 직원, 그들의 생각을 들어보자.

<저작권자 © 스토리오브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11-1 이화여자대학교  |  대표전화 : 02-3277-2267  |  팩스 : 02-3277-2908
발행인·편집인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경
Copyright © 2013~2020 스토리오브서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