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유료소셜모임 나를 찾아줘
김보라 PD | 승인 2019.05.12 21:20

젊은 세대가 추구하는 인간관계는 어떤 형태인가? ‘유료소셜모임’에서 그 답을 찾는다.

낯선 사람들이, 돈을 내고, 모임을 진행한다? ‘트레바리’, ‘취향관’, ‘문토’… 유료 소셜 모임 사업이 최근 2년 사이에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트레바리는 2016년부터 빠르게 성장해 현재 3,000명 이상의 회원이 참여한다.

적지 않은 비용을 내고 이 모임에 참여하는 젊은 세대들은 대체 무엇을 얻고 싶은 것일까? 어떤 관계를 원하기에 ‘유료’ 모임에 참여할까? 영상을 통해 그 답을 찾아본다.

<저작권자 © 스토리오브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11-1 이화여자대학교  |  대표전화 : 02-3277-2267  |  팩스 : 02-3277-2908
발행인·편집인 : 이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경
Copyright © 2013~2019 스토리오브서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